USB케이블 사용기

언재부터인가 다이소나 여러 가전매장등에 가면 꼭 들러보는 코너가 악세사리이고 그 중 USB케이블, HDMI케이블, USB메모리, MicroSD카드를 찾아보게 됩니다. 케이블은 꼭 필요해서라기 보다 왠지 여러가지 디자인과 아이디어 상품들이 많아서 괜찮을 제퓸들을 찾어보는 재미가 있고, 메모리는 나름 시장 가격과 어릴적부터 플로피 디스크를 사던 심정처럼 가격 동향이라던가 현재의 시장 제품 발전 수준 등을 가늠해 볼 수 있어 감각을 유지하기 위해서 들르게 됩니다. 그렇게 하나둘 사 모은 케이블이 수십가지이고, USB도 수십가지인데, 은근 가격이 싸서인지 리뷰 같은 건 찾아보기 힘들고, 나름 모아보면 이것도 쓸만한 정보가 되지 않을까해서 하나씩 남겨보려 합니다. 그러고보니 비슷한 글을 썼던것 같은데, 모바일이라 확인하려면 글 다시 쓰는게 뷸편하니 그냥 작성해 나갑니다.

다이소 3천원 듀얼 마이크로 5핀 USB 케이블

네 지퍼로 케이블 두개를 모았다가 펼쳤다가 할 수 있는 케이블입니다. 한쪽은 5V 2A정도는 지원하는지 노트4에서 고속충전이 떴는데. 다른한 쪽은 일반 충전까지만 떴습니다. 아마 두개로 가르면 각 1A정도밖에는 지원 못할 것 같고요. PC단자에 물리고 두개 동시 물리는 것은 2.0단자에서 하는건 좀 위험해보이기도 합니다. 고속충전이 되는 한쪽만 데이터케이블이 되는게 맞네요. 재미로 사는 것 외에는 딱히 유용할 것 같지는 않은 느낌입니다. 전체가 단단한 플라스틱 지퍼라서 오래갈 것 같기도 하고 거꾸로 냐부 전선은 약할 것 같기도 합니다.

다이소 3천원 마이크로 5핀 USB양면케이블

USB C나 애플케이블처럼 양면으로 막 꽂아 쓸 수 있는 케이블입니다. 노트4에서 고속충전도 충전기 연결해서 잘 되고 데이터도 인식 잘되네요. 패브릭재질로 약해보이지 않고 단자쪽 마감도 깔끔하고 튼튼해 보입니다. 양면 모두 잘 작동하긴하는데, 가지고 있던 다른 중국산 폰에 꽂으니, 충전이 되다말다를 하네요. 휴대폰 단자를 좀 타는 것 같습니다. 마이크로 USB단자도 길이라던가 두께가 약간의 차이가 있는데, 몇몇 기종에서는 제 기능을 못 할 것 같긴 합니다. 삼성제품들은 잘 될 것 같긴한데 이젠 USB C로 다 넘어가서 굳이 언제 다시 필요해질지는 모르겠네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